블로그 이미지
architectJJU

카테고리

JJU (2)
about architect (1)
건축물들 (0)
부동산 (1)
interior (0)
Total1,000
Today0
Yesterday0

달력

« » 2019.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공지사항

일단 난 19년동안 주거 설계를 주로해 왔다.
부동산의 주기는 작은변화는 5년
큰변화는 10년으로 변동은 있었다.
하지만 이렇케 긴시간 동안
부동산이 침체했던 적은 없었던 것다.

부동산이든 주식이든
투자의 예측은 어렵다.
지금 인위적이 이 흐름은
너무 두겁다고 할 수있다.

내 개인적으로는
2010년도 말  부동산의 동이 틀것이라고 생각했다.
2011년도 초에는 예전같지는 못하지만
환한 빛이 쏱아질 것이라고
생각하고 있다.
아니 간절한 바람으로 기도하고 있다.

하지만 서서히 그전망은
어두워진 암흙으로 변해 가고 있다.

'부동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건축사가 본 부동산의 전망  (0) 2010.08.25
Posted by architectJJU

댓글을 달아 주세요


건축에 관한 직업-

먼저, 무엇보다도 필자는 이런 충고를 하고 싶습니다. 건축에 관심이있고, 건축에 관한 직업을 가지고 싶은 모든자에게 말이지요. 현재 건축은 사양산업입니다. 쉽게 말하자면 지어야할 건축물보다건축분야에 종사하는 사람들이 너무 많이 넘쳐나고 있는 추세입니다. 하여, 지금 건축 분야에 종사하고 있는 사람들중 2/3정도는 사라져 다른곳으로 가겠죠. 정말 건축이라는 분야에 뛰어난 사람들 1/3만 계속 이분야에 계속 종사하게 될것이구요.
결론은 건축관련 직업에 종사하려 하고있다면, 정말 탁월한 재능을 가지고 계신 분이 아니라면 빠른 포기가 도움이 될수 있다는 겁니다.차라리 다른 첨단 산업이 훨씬 인생에 좋을 수 있다는 점.
안타깝지만 이게 지금의 현실이랍니다.


본격적으로,
건축에 관한 직업은 크게 시공. 건축디자인. 건축구조로 나눌 수 있겠습니다.
건축시공은 건축에서 건물의 뼈대를 세우는 사람. 건물을 짓는 사람이라는 정도로 표현해 두겠습니다.
건축디자인은 말그대로 건축물을 디자인하는 사람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다른 분야보다도 디자인이기 때문에 이쪽으로 나가려면 미술에 탁월해야 합니다. 마지막으로 건축구조는 힘의 분산에 따라서 철근이라던지 재료의양 등을 계산하는등의 일을 합니다. 따라서 수학과목에 탁월해야 겠구요.


이러한 직업들을 하려면 대학등에서 건축과를 나와야 합니다. 모든일이 그렇듯 할수만 있다면 좋은 대학을 나오는것이 좋겠죠. 대학을 추천해달라고 하신다면, 건축으로 괜찮은 대학교는 현재 한국에서 서울대. 연대. 고대. 한양대 홍대. 국민대 정도를 추천하겠습니다. (물론 다른 대학들이 않좋다는 것은 절대로 아니구요^^)
우선 서울대는 이론에 강하고, 연대는 건축적인 디자인 감각이 좋구요, 고대는 수학적인 즉 시공면에서 좋겠죠. 홍대와 국민대는 외관 디자인이나 인테리어 부분에서 뛰어나다고 볼 수 있겠습니다.


건축디자인.설계에서는 도면그리는 것은 필수입니다. 도면은 평면도. 입면도. 단면도로 나뉠수 있겠습니다.
평면도와 단면도는 지금까지 올렸던 건축물 포스트에서 찾아보실수 있구요.
입면도는 외관 도면이라고 설명할수 있겠습니다. 요즘은 도면그리는 것은 CAD라는 프로그램으로 작업하니,
이런 프로그램 정도는 배워두시는 것이 좋겠지요 (취직에도 도움이 많이 됩니다.)

시공하는 쪽은 건축물을 짓고있는 현장에서 보통 작업을 합니다. 현장에서 건축물을 짓고 감독하는 것이지요.


하나의 건물을 완공하기 위해서는, 여러 작고 큰 있는 회사가 뭉쳐서 만들어 지는게 보통입니다 (규모가 클수록 더 그렇습니다.)처음에 건축물을 지어달라는 으뢰가 들어오면 건축사가 고객과의 대화를 하면서 어떠한 건축물을 어떻게 지을지 등의 협의를 하는것이 먼저겠죠. 그것을 디자인쪽분야의 건축사가 대충 스케치를 해서 고객에게 더 구체적으로 협의를 해 나갑니다. 협의가 다 되면 상세하게 디자인 분야의 건축사가 평면 외형등을 모두 구체적으로 만듭니다. 다 만들어 졌다면 이제 그것을 구조 기술사와 전기기술사, 설비기술사, 토목기술사와 또 협의를 하여 문제점들을 찾아내고 보안해서 가장 안전한 도면을 그려서 시공 기술사한테 가면 마지막으로 시공사가 시공을 하여 새로운 건축물이 탄생되는 겁니다.


이포스트에 건축 관련 직업들의 하는일을 어느정도 설명 했구요. 자세하게 설명을 다 못해서 아쉽습니다.
좀더 자세하고 세부적으로 궁금한 것을 질문하시는 것은 언제든 환영이니 덧글 남겨 주세요!
미래에 건축관련업에 종사하시려는 분들과 건축에 관심있는 분들께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about architect' 카테고리의 다른 글

건축에 관한 직업-  (2) 2010.08.14
Posted by architectJJU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0.08.23 00:33 신고 hwangj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첫번째 댓글이네요~^^
    제 친구가 건설공학과라 그쪽에 관한 얘기는 몇번 들었었는데..
    전공이 아니다보니 어렵더라구요~
    어쨋든 좋은 정보 잘 보고 갑니다~

    • 2010.08.25 18:30 신고 architectJJU  댓글주소  수정/삭제

      정말 첫번째 덧글이군요! 기다리고 기다리던ㅜㅜㅜ
      방문해 주셔서 너무너무 감사합니다.
      친구분이 건설공학과라니, 저랑 같네요ㅎㅎㅎㅎ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